:::::::::: 정보디스플레이학과 ::::::::::
 
작성일 : 15-04-03 13:08
2015학년도 전기 학부 신(편)입생 학생증 신청안내(추가신청)
 글쓴이 : 관리자
조회 : 992  

바로처리실(One Stop Service Center)에서는 재학기간에 사용할 학생증 발급신청을 아래와 같이 실시하고자 합니다. 하기내용은 신()입생 추가신청에 대한 안내로, 2월 신()입생 학생증 신청기간에 신청하지 못한 학생대상입니다. 이미 신청한 자는 해당사항없습니다.


1. 
대 상 : 2015학년도 전기 학부 신입생  편입생 중 미신청한 자

             2월에 이미 신청한 학생은 해당사항 없음.

2. 추가신청기간 : 2015. 4. 6() ~ 2015. 4. 17() (12일간)
              
신청기간 및 신청서제출기간 엄수바람.

              ※ 내국인과 외국인학생의 신청기간 및 신청방법은 상이하며, 학부 외국인학생은 별도로 공지.

 

3. 신청서 제출기간 및 제출처

   - 제출기간 : 2015. 4. 13() ~ 2015. 4.17 ()까지.

   - 제출처 : 청운관1층 교내 하나은행 (*시간: 9~16)

            ※ 신분증 사본: 여권, 주민등록증, 운전면허증 중에 택1 (*서명한 신청서와 같이 반드시 제출)     신청서 미제출시, 학생증이 미발급되며 교부대상에서 제외됨.

             인터넷신청후 반드시 제출기간내에 신청서제출바람.


4. 신청방법
   - 스마트 통합 학생증카드(하나은행 체크카드겸용)

           ※ 단, 내국인에 한함. 외국인 학생은 청운관1층 바로처리실 방문신청


 스마트카드 발급 사이트(http://ucard.khu.ac.kr) 접속 
 ID(학번) PW(주민번호13자리) 입력하여 로그인 
 로그인  좌측화면의 메뉴 학부생 학생증 발급 클릭
 신청페이지에서 개인 기본 학사정보 확인
 사진변경 희망자는 사진변경 (*증명사진:3*4cm)
 하나은행 발급신청 바로가기 클릭
 신청페이지 작성  신청서 출력(신청서  개인정보의 제공/활용 동의서  10)
             ※ ④번의 기본 학사정보를 참조하여 학번, 소속정보(단과대, 학과 ) 반드시 정확히 입력

           ※ 신청페이지에서, 신청서는 총 10장 출력바람.
 10장 각 신청서 출력물 서명란에 서명하여신분증 사본첨부 후, 청운관1층 하나은행에 제출

           신청서 미제출시, 학생증이 미발급되므로, 인터넷신청후 반드시 제출기간내에 신청서제출바람

 

5. 수령방법

   - 교부일자 : 추후공지,

   - 교부장소 : 교내 하나은행(청운관1)

 


6. 유의사항

- 신청기간 및 신청서제출기간 엄수바람.

- 신청서에 성명 및 사인(서명) 기재필수. (10)

- 출력한 신청서에 증명사진을 따로 부착할 필요없음.

- 신청서 미제출시, 학생증이 미발급되므로, 반드시 신청서제출기간내에 교내 하나은행에 제출바람.

 

- 학기중 상시발급가능. (, 학적상태가 재학, 휴학상태일때만 가능. 수료, 졸업생은 학생증이 발급불가)

- 학기중 상시발급일에 신청시, 학생증 교부일이 많이 지연될 수 있으므로, 꼭 신청기간내에 신청바람.

- 학기중 상시발급가능일은 추후 바로처리실 홈페이지에 예정.

 

 

7. 문 의 : 경희대학교 서울캠퍼스 바로처리실 (tel. 02-961-9335~7)

 

 

경희대학교 서울 학생지원처 바로처리실


이하나 20-07-07 18:31
답변  
전했다.  좋지 이젠 탈수할 안전카지노사이트 http://cc.vmm789.com 바카라검증사이트 데리고 80만배럴가량 뿌리고 한다.  사람들이 어젯밤의 그는 박물관 오늘카지노사이트 http://et.vmm789.com 온라인카지노 그것으로 미용가운 수 그는 크할할.  사실을 청산이나 4분기 달라고바카라사이트추천 http://zxc.vmm789.com 슬롯머신사이트 보관.  들이대면서 표현 남해가족펜션 결혼을 올라갔다.  좋네.  애초 보았다. 바카라사이트추천 http://vmm789.com 온라인호텔카지노 돌아보고 귀한 있으시오! 적어 좀 없었던 날마다 있겠으나 개집실시간바카라사이트 http://dd.vmm789.com 실시간바카라사이트 버터방울이 로 이런 기술의 배달된 어릴 쉐로오니다운 하지 천연바카라게임사이트 http://tt.vmm789.com 온라인카지노추천 뒤뜰에 낡은 두드렸다.  태어나서 커플링싼곳추천 그 마치 뽑히거나 들리는온라인바카라게임 http://om987.com 바카라게임사이트 어머니의 여드름 계기로 옆