:::::::::: 정보디스플레이학과 ::::::::::
 
작성일 : 11-08-24 10:32
경희대 장진-오태환 석학교수 임명 [동아일보] (2007.4.18)
 글쓴이 : 관리자
조회 : 3,146  



경희대는 장진(53) 물리학과 교수와
오태환(64) 의대 교수를 교내에서 발탁해 석학교수로 임용했다고 17일 밝혔다. 장 교수는 과학기술논문인용색인(SCI)급 학술지에 283편, 국제학술회의에 225편의 논문을 발표한 초박막트랜지스터 액정표시장치(TFT-LCD) 분야 전문가이며 차세대디스플레이연구센터장을 맡고 있다. 지난해 인촌상(자연과학 부문)을 수상했다.

오 교수는 미국 메릴랜드주립대 의대에서 30년간 재직한 뒤 2004년 경희대로 옮긴 척수신경 손상 및 재생 분야 전문가다. 현재 이 대학 노인성 및 뇌질환 연구소장과 과학기술부 뇌신경생물사업단장을 맡고 있다. 올해 천주교 서울대교구 생명위원회가 주는 ‘생명의 신비상’을 받았다.

경희대는 “교내 교수를 석학교수로 임명한 경우는 이번이 처음”이라며 “급여 외에 별도로 연구 격려비를 지급하고 수업도 주 3시간으로 줄여 연구에 집중할 수 있도록 하겠다”고 밝혔다.